본문 바로가기

만화가 허영만 '안동간고등어' 웹툰 그린다

중앙일보 2016.11.09 18:38
허영만 만화작가. [사진 ㈜안동간고등어]

허영만 만화작가. [사진 ㈜안동간고등어]

한국음식 만화 연재물 '식객'으로 널리 알려진 허영만 작가가 안동간고등어를 소재로 웹툰을 그린다.

9일 ㈜안동간고등어에 따르면 허영만 작가의 웹툰은 한 시골 할머니의 간고등어 좌판을 배경으로 하는 애틋한 이야기로 엮어진다. 웹툰 제작은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고 경북도·안동시가 후원한다.

허 작가는 "안동간고등어와 간잽이, 안동 신시장 어물전 사람들의 삶은 디지털 신세대의 가슴을 적실 만한 소재로 충분하다"며 "오는 12월부터 본격적인 작업에 들어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을 대표하는 웹툰 작가로서 미세먼지로 고통받는 안동간고등어 이야기를 듣고 참여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허 작가는 앞서 8일 안동 신시장과 간고등어 업체, 시장 상인들을 만나 현지를 답사하며 웹툰을 구상했다.
허영만 만화작가(가운데)가 안동간고등어 웹툰을 그리기 위해 생산업체를 찾아 현장을 답사하고 있다. [사진 ㈜안동간고등어]

허영만 만화작가(가운데)가 안동간고등어 웹툰을 그리기 위해 생산업체를 찾아 현장을 답사하고 있다. [사진 ㈜안동간고등어]

김재문 ㈜안동간고등어 대표는 "웹툰이 완성되면 간고등어가 다시 전성기를 맞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안동간고등어를 기반으로 우리나라가 생선 수출국으로 발전하는데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동=송의호 기자 yeeh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