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가 이러려고 가수했나" 이승환, 박 대통령에 일침

온라인 중앙일보 2016.11.04 16:21
기사 이미지

[사진 이승환 페이스북 페이지]

"내가 이러려고 가수했나...팬들 앞에서 요딴소리?" 가수 이승환이 박근혜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를 보고 일침을 날렸다.

4일 이승환은 자신의 SNS를 통해 박근혜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문을 들은 심경을 전했다. 그는 "내가 이러려고 가수 했나...팬들 앞에서 요딴 소리?!"라고 글을 썼다. 박 대통령이 담화 중 "내가 이러려고 대통령 했나 하는 자괴감이 들 정도로 괴롭기만 합니다"라고 말한 것을 염두에 둔 것이다.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포토]

그는 글과 함께 박 대통령의 지지율이 5%를 기록했다는 기사도 첨부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4일 오전 10시 30분 청와대 춘추관에서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한 대국민 담화를 발표했다. 박 대통령은 사과와 함께 필요할 경우 검찰 조사에도 임할 각오가 있다는 뜻을 밝혔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