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예슬·테디 4년만에 결별…좋은 친구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6.10.24 17:51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DB]

배우 한예슬이 작곡가 테디와 4년만에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한 매체는 한예슬·테디의 결별에 대해 보도했다. 일간스포츠의 보도에 따르면 한예슬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스케줄 탓이라기보다는 자연스럽게 멀어졌다"면서 "서로를 응원하는 좋은 관계로 남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결별 시기나 구체적인 결별 이유까지는 개인적인 일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말했다.

한예슬과 테디의 열애 사실은 2013년 11월 처음 알려진 바 있다. 두 사람은 쿨하게 연인 관계임을 밝히며 공개 연인으로 4년간의 행보를 이어왔다.

한예슬은 올해 3월 JTBC 금토극 '마담앙트완'으로 컴백해 유쾌한 매력을 선보였다. 테디는 힙합그룹 원타임으로 데뷔해 현재는 YG를 대표하는 음반 프로듀서로 활약 중이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