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보검 옷 속으로 손 집어넣는 무례한 필리핀 팬들

온라인 중앙일보 2016.10.24 15:55
기사 이미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기사 이미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기분 좋게 필리핀 세부로 휴가를 떠난 박보검을 기다린 건 팬들의 무례한 애정공세였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박보검 몸 더듬는 필리핀팬들'이라는 제목으로 게시물이 올라왔다. 게시물에는 팬들의 손을 피해 몸을 웅크리는 박보검의 모습을 담은 사진이 같이 게시됐다.

21일 KBS2 '구르미 그린 달빛' 팀은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필리핀 세부로 휴가를 떠났다.

필리핀에 도착한 박보검은 이내 팬들의 환호 속에 수많은 팬들에게 둘러싸였다. 환영받는 건 좋지만 이내 박보검은 몸을 웅크릴 수 밖에 없었다.

일부 팬들이 박보검의 몸을 더듬고 옷 속으로 손을 넣었기 때문이다. 필리핀 팬들의 무례한 애정공세에 박보검은 인상을 찌푸린 채 공항을 빠져나갔다.

네티즌들은 "나 같아도 기분 나쁘겠다" "애정공세도 좋지만 적당히 선을 지키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