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넷마블 직원 회사 옥상서 추락해 사망

중앙일보 2016.10.21 17:22
기사 이미지

서울 구로구 구로동의 넷마블 사옥


게임업체 넷마블 직원이 21일 오후 3시 20분쯤 서울 구로구 구로동에 있는 게임업체 넷마블 사옥 옥상에서 이 회사 직원 A씨가 바닥으로 추락해 숨졌다.

신고를 받고 119 구조대가 출동했지만 A씨는 그 자리에서 숨졌다.

넷마블 측은 "너무 급박하게 일어난 일이라 아직 상황을 파악 중"이라며 "상황 파악이 끝나는 대로 입장을 내겠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가 스스로 몸을 던진 것으로 보고 있지만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넷마블은 지난달 30일 국내 주식 시장에 상장하기 위해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에 상장 예비심사를 청구했다. 이르면 올해 연말, 늦으면 내년 초까지 상장 절차가 마무리된다.

유길용 기자 yu.gily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