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전자, 갤노트7 추가 보상 곧 발표…S8 구매 혜택줄까

중앙일보 2016.10.21 08:17
기사 이미지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7 구매자와 통신사 대리점을 위한 추가 피해 보상 프로그램을 곧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7 구매자들이 기기를 조기에 반납하도록 유도하는 방안을 준비중이며 이를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자사 스마트폰을 계속 사용하려는 ‘충성고객’을 위해 내년 출시 예정인 갤럭시S8 등 신제품 구매시 혜택을 주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해 삼성전자 한국총괄 모바일영업팀 전무는 20일 서울 시내 한 이동통신사 대리점을 방문해 “소비자 이탈을 막고 유통망 입장에서도 큰 혜택을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며 “고객들이 삼성전자 제품으로 교환하고 내년에 새로운 모델로 쉽게 교체할 수 있도록 해드리겠다”고 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11일 배터리 발화 문제가 발생한 갤럭시노트7의 단종을 결정하고 13일부터 제품 교환 및 환불을 진행하고 있다. 타 기종 교환이나 환불 기한은 오는 12월 31일까지다.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