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북 칠곡 스타케미칼 공장서 폭발과 함께 화재

중앙일보 2016.10.19 09:51

19일 오전 9시 21분쯤 경북 칠곡군 석적읍 구미 국가산업단지에 있는 스타케미칼 공장에서 폭발과 함께 연기가 나 소방당국이 출동했다.

이 사고로 인근 지역에서 일부 정전이 발생했으며 폭음에 놀란 근로자와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소방당국은 “구미공단 공장 쪽에서 ‘쾅쾅’ 하는 소리와 함께 검은 연기가 난다는 신고가 들어왔다”면서 "현재 화재는 모두 진화됐으며 인적, 물적 피해상황을 확인하고 있다"고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