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국세청, 5년 만에 삼성전자 세무조사

중앙일보 2016.10.19 00:09 경제 6면 지면보기
국세청이 5년 만에 삼성전자에 대한 세무조사를 한다.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은 지난 10일부터 경기도 수원시 삼성전자 본사에 조사관들을 투입하고 세무조사에 들어갔다. 삼성전자에 대한 세무조사는 2011년 7월 이후 5년 만이다. 이번 세무조사는 4~5년에 한번 하는 정기 조사로 최근 발생한 갤럭시 노트7 단종과는 무관하다는 게 국세청과 삼성전자의 입장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