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스트 계약 만료, 독립해 독자 회사 설립하기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6.10.17 14:53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포토]


가수 비스트가 소속사로 부터 독립해 독자적인 회사를 설립한다.

그룹 비스트의 멤버 5명이 큐브엔터테이먼트와의 7년 전속 계약을 끝내고 직접 회사를 설립할 예정이다. 이들 계약은 2016년 10월 15일자로 만료됐다.

16일 여러 관계자들에 따르면 비스트는 자신들을 데뷔시키고 키워준 큐브엔터테이먼트에 감사한 마음이 크지만 새로운 도전을 하기 위해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큐브 엔터테이먼트 측은 "계약이 종료된 것은 맞다" "재개약 여부는 논의 중이고 아직 결정된 바가 없다"고 전했다.

비스트 재계약 여부는 올해 초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다. 지난 4월엔 장현승이 비스트를 탈퇴하면서 팬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기도 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