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눈물 폭탄' 엄청난 감동주는 픽사 단편 영화

온라인 중앙일보 2016.10.17 14:03
 

픽사의 단편 영화 '빌린 시간(Borrowed time)'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14일(현지시간) 픽사의 단편 영화 '빌린 시간'이 유튜브에 올라왔다. '빌린 시간'은 어린 시절 사고로 동료를 잃은 주인공이 자신의 과거를 회상하는 이야기다.

어린 시절 보안관과 함께 일하던 주인공은 누군가의 습격을 받아 쫓기게 된다. 이 과정에서 보안관이 벼랑 끝에 몰려 떨어질 위기에 처한다.

보안관은 살기위해 주인공에게 손을 뻗지만 닿지 않자, 자신의 총을 내민다. 주인공은 총을 잡고 보안관을 끌어 올린다. 하지만 실수로 총알이 나가고, 보안관은 떨어진다.

이후 주인공은 평생 죄책감에서 헤어나오지 못한다. 목숨을 끊으려던 찰나 생전 보안관이 준 회중시계를 발견한다. 회중시계 속 사진을 보자 주인공은 하염없이 눈물을 흘린다.

회중시계에는 뜻밖의 사진이 있었다. 영상을 통해 직접 만나보시라. 감동에 젖어 당신도 눈물을 흘릴 것이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