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출근시간 종로3가역서 열차 운행 중단…1시간 30여분만에 재개돼

중앙일보 2016.10.17 10:38
기사 이미지

17일 오전 8시4분쯤 서울 지하철 1호선 종로3가역에서 열차가 고장으로 멈춰서 출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사진 트위터 아이디 @h3737j]

출근시간 서울 지하철 종로3가역에서 열차 운행이 중단됐다가 1시간 30분여 분만에 재개됐다.

17일 오전 8시4분쯤 서울 지하철 1호선 종로3가역에서 열차가 멈춰서 운행이 1시간 30분여 분 중단됐다.

운행 중단의 발단은 ‘출입문 표시등’이었다. 종로3가역에서 승객을 태운 열차가 출발하려 했으나 스크린도어 상단에 설치된 출입문 표시등이 이상을 보였다. 열차 출입문이 모두 닫히면 표시등이 꺼져야 하는데 계속 켜져 있었기 때문이다.

보조 기관사가 열차에서 내려 출입문들을 확인했다. 출입문이 모두 닫혀 있어 출발하려 했으나, 이번에는 열차 시동이 걸리지 않았다.

열차 출입문이 10여분째 닫혀 있고 열차도 출발하지 않자 승객들이 수동으로 출입문을 열고 내리기도 했다. 결국 1시간 넘게 고장 난 열차가 멈춰서 있던 종로3가역은 이 열차가 견인된 후인 오전 9시37분쯤 열차 운행이 재개됐다.

서울메트로 관계자는 “열차를 정밀조사 해봐야 멈춰선 이유를 알 수 있다. 다만 코레일 파업으로 인해 대체 기관사가 열차를 운행하다 보니 '운전 미흡'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조한대 기자 cho.handa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