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룸살롱 황제’ 이경백 위증 혐의 재구속

중앙일보 2016.10.17 01:14 종합 16면 지면보기
강남 일대에서 대형 룸살롱을 운영하며 성매매를 알선해 ‘룸살롱 황제’로 불렸던 이경백(44)씨가 불법 도박장을 운영한 혐의로 재판을 받을 때 직접 위증하거나 위증을 교사한 혐의로 검찰에 재구속됐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