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손흥민, EPL 사무국 9월의 선수·골 후보 올라

중앙일보 2016.10.05 09:25
기사 이미지

축구선수 손흥민. [중앙포토]

손흥민(24·토트넘)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9월의 선수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4일 홈페이지를 통해 9월의 선수 후보로 손흥민,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시티), 애덤 럴라나, 로멜루 루카쿠(에버턴), 시오 월컷(아스널) 등 5명을 올렸다. 이 상은 인터넷 투표 10%와 심사위원 채점 90%를 합산해 수상자를 뽑는다. 심사위원은 알렉스 퍼거슨 전 맨유 감독, 티에리 앙리 등 총 20명으로 구성됐다.

손흥민은 지난달 프리미어리그 3경기에서 4골 1도움을 기록해 맹활약했다. 스토크시티와 4라운드에선 2골 1도움을 올렸고, 미들즈브러와 6라운드에서 2골을 터뜨려 토트넘의 시즌 초반 무패 행진을 이끌었다. 시즌 초반만 해도 이적설이 돌았지만 당당히 팀내 주전 자원으로 우뚝 섰다.

손흥민은 스토크시티전에서 터뜨린 두 번째 골로 '9월의 골' 후보에 오르는 경사도 누렸다. 당시 손흥민은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패스를 받은 뒤 자신이 좋아하는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벼락같은 슈팅으로 골을 터뜨렸다. 아직 한국인이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 이달의 골 등 두 부문에서 수상자가 된 적은 한 번도 없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