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흉기 난동 30대 여성 테이저건 맞고 체포돼

중앙일보 2016.10.03 05:57
기사 이미지

흉기를 들고 경찰을 위협하는 여성에게 경찰이 테이저건을 겨누고 있다. [사진=YTN방송 화면 캡처]

만취한 상태로 흉기 난동을 벌이던 30대 여성이 경찰의 테이저건에 맞고 붙잡혔다.

화성동부경찰서는 2일 폭력행위처벌법 위반 혐의로 김모(30ㆍ여)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김씨는 지난 1일 오후 6시쯤 경기도 오산시의 한 편의점 앞에서 술에 취한채 흉기를 들고 자해를 하려하거나 출동한 경찰관을 위협했다.

이에 경찰은 김씨에게 다가가 테이저건을 발사해 제압했다. 테이저건을 맞은 김씨는 쓰러진채 저항하지 못했다.

김씨는 편의점에서 계산하지 않은 물건을 갖고 나온 뒤 직원이 쫓아 나와 계산을 요구하자 갑자기 가방에서 흉기를 꺼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편의점 직원은 “계산을 요구하자 김씨가 칼을 들더니 ‘어쩌라고’ 그러더라”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요리학원에 다녀 칼을 갖고 있었는데 술에 취해 전혀 기억이 나질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