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AEA "북핵폐기 강력촉구"…만장일치 결의채택

중앙일보 2016.10.01 15:13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북한의 핵무기ㆍ핵프로그램을 전량 폐기할 것을 강력 촉구하는 결의를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IAEA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제60차 총회에서 이 같은 결의를 채택했다고 외교부가 1일 밝혔다.

결의는 지난달 9일 핵실험을 포함해 총 다섯 차례 진행된 북한 핵실험을 "가장 강력한 용어"로 규탄하고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

아울러 6자회담 9·19 공동성명(2005년)의 비핵화 공약을 이행하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를 취할 것을 북한에 강력하게 촉구했다.

또 북한은 핵보유국 지위를 가질 수 없음을 재확인하고,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와9.19 공동성명 당시 비핵화 공약에 따라 모든 핵무기와 핵프로그램을 폐기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와 함께 북한이 핵 개발 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데 대해 "강력히 개탄한다"는 문구도 결의에 들어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