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리 따라하냐” 악플러에 백예린 일침 “꼬이고 꼬인 마음이 문제”

온라인 중앙일보 2016.09.26 15:27
기사 이미지

[사진 인스타그램]

가수 백예린이 지속적으로 악성 댓글을 다는 네티즌들에게 따끔한 일침을 날렸다.

지난 25일, 백씨는 자신의 개인 SNS 계정을 통해 "의도에 문제가 있는게 아니라 꼬이고 꼬인 마음에 문제가 있는 것 같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원래 아무 관심 없다가도 누군가 선동하는 글을 쓰면 달려와서 제 앞에서는 못하실 말을 (SNS에) 자꾸 써놓고 가시는데, 그럼 최소한 저를 차단하고 보지 말아주시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기사 이미지

[사진 인스타그램]


또 백예린은 “제가 이런 것에 익숙해지거나 강해져야 할 게 아니라, 옳지 못한 일들을 하는 사람들이 변해야죠”라고 소신을 밝히며 마무리지었다.

한편 사건의 발단은 백예린이 25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게재한 짧은 동영상이었다. 영상 속 백예린은 짧은 민소매를 입고 화면을 바라보다가 혀를 내미는 장난스런 표정을 지어보인다.

일부 네티즌은 포즈가 설리의 셀카와 유사하다며 설리를 따라한 것이 아니냐는 내용의 악성 댓글을 달기도 했다.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