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주 고교 야구부 감독, 야구부원 5명 야구방망이로 폭행

중앙일보 2016.09.26 14:34
충북 청주의 고등학교 야구부 감독이 1학년 야구부원 5명을 야구방망이로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6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청주시에 있는 A고교 야구부 감독 B씨가 지난 22일 오후 8시쯤 기숙사 앞에서 1학년 선수 5명을 야구방망이 손잡이로 머리를 때리거나 발로 가슴·배 등을 걷어찼다. 폭행을 당한 한 학생은 머리를 다쳐 고향인 전북 익산의 병원에 입원 중이다.

피해 학생의 학부모는 전날 B씨를 경찰에 신고하고 교육청에 민원을 접수했다. 도교육청은 입원한 학생을 제외하고 야구부원 전원을 긴급조사해 B씨의 폭행 사실을 확인했다. 1990년대 프로야구에서 투수로 활동한 B씨는 이 학교에서 4년째 감독을 하고 있다. A고교는 B씨에 대해 감독 직무정지를 하고 학생들과 격리조치 했다. 다른 야구부원들은 코치 2명과 함께 정상적으로 훈련을 하고 있다.

도 교육청 관계자는 “학생들이 B씨의 폭행 사실을 얘기했지만 그가 왜 폭행했는지에 대해서는 입을 다물고 있어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청주=최종권 기자 choig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