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친구들이 내 애인을 별로라면…남성은 "신경 안써", 여성은?

중앙일보 2016.09.25 00:03
기사 이미지
커플 모임에 데려 간 애인 또는 이성친구가 친구들로부터 별 관심을 끌지 못할 경우 참 난감한 기분이 든다. 그런데 이후 결과가 남녀에 따라 달랐다.

남성은 애인이 친구들로부터 호평을 받지 못하더라도 상관없다고 생각하지만, 여성의 경우 헤어지려는 성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 정보회사 비에나래가 결혼 정보업체 온리-유와 공동으로 19~24일 전국의 미혼남녀 526명(남녀 각 263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다.
 
▶ 추천기사 '성관계 몰카 혐의' 정준영, 기자회견서 직접 밝힌다

설문에서 ‘친구들과의 커플 모임에서 본인의 애인이 좋은 평가를 받지 못하면 이후 관계는 어떻게 될까’를 물었다. 역시 남녀의 대답에 차이가 있었다.

남성 응답자의 55.5%는 ‘교제를 유지한다’고 답했다. 같은 대답을 한 여성도 46.4%였지만, 53.6%는 ‘교제를 끝내겠다’고 답했다.

성별로 가장 많이 나온 응답 순서를 보면 다음과 같다.

▶남성
①잠시 마음이 흔들리겠지만 지조를 지킨다(40.3%) ②마음이 떠난다(35.4%) ③변함없다(15.2%) ④절교한다(9.1%)

▶여성
①마음이 떠난다(36.9%) ②변함없다(28.1%) ③마음이 잠시 흔들리나 지조를 지킨다(18.3%) ④절교한다(16.7%)

손동규 비에나래 대표는 ”여성은 결혼을 목적으로 한 교제에선 최고의 배우감을 고르려는 경향이 있다“며 ”그래서 교제 중이라도 결혼식 전에는 대상을 바꿀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철재 기자 seajay@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