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관광객, 제주서 식당 여주인등 4명 집단폭행

중앙일보 2016.09.12 17:36
 
제주서부경찰서는 식당에서 여주인과 손님 등을 집단 폭행한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위반 등)로 천모(37)씨 등 중국 관광객 8명(남 6명ㆍ여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 중국인들은 지난 9일 오후 10시25분쯤 제주시 연동의 한 식당에서 주인 안모(53ㆍ여)씨를 폭행하고, 이를 말리던 손님 정모(28)씨 등 3명에게까지 폭력을 휘두른 혐의다. 이들은 이날 식당에서 음식을 주문한 뒤 바깥에서 사온 술을 마시려다 안씨가 이를 제지하자 식당을 나갔다. 이들은 이후 음식값을 요구하는 안씨를 폭행해 뇌출혈등의 상처를 입게했고,이를 말리던 손님 3명에게도 주먹과 발로 폭력을 행사해 안와골절 등 상해를 가했다.

경찰은 피해자들의 부상 정도가 심하고 도주할 가능성이 높아 5명은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며, 나머지 3명은 출국금지했다.

조문규 기자, 영상편집 공성룡, [영상 제주서부경찰서]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