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듀엣가요제’ 한동근, 진심 담긴 ‘바람이 분다’ 열창…3연승 등극

온라인 중앙일보 2016.09.03 11:16
기사 이미지

[사진 SBS 캡쳐]

'듀엣가요제' 한동근이 이소라의 '바람이 분다'로 안방극장을 촉촉하게 적시며 3연승에 성공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듀엣가요제'에 한동근, 강성훈, 유성은, 민경훈, 테이, 이석훈이 등장했다. 한동근은 폭발적인 가창력과 진심이 담긴 노래로 귀를 사로잡았다. 영혼의 단짝 같은 김도겸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3연승을 일궈냈다.
 
이날 한동근은 파트너 최효인과 함께 이소라의 '바람이 분다'를 선곡했다. 한동근의 매력적인 저음 보이스가 여심을 훔쳤다. 이들은 436점을 받아 1위에 등극한다.
 
한동근은 "이 노래는 사실 힘들었을 때 많이 들었던 곡이다. 노래를 부르며 울지 말아야겠다고 생각하며 불렀다"고 전했다. 한동근은 "나에 대한 의심이 컸을 때가 있다. 지금 역주행 중인 '이 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 해'가 나왔을 때 아무도 몰라줬다. 그때 힘들었다"며 과거를 떠올렸다.
 
'차트 역주행' 신화를 쓰며 '기적의 사나이'로 불리고 있는 한동근은 '듀엣가요제'에서 진심을 담은 무대로 매회 눈길을 끌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캡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