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 하이라이트] 교통·쇼핑·문화 다 갖춘 공원 속 아파트

중앙일보 2016.08.29 00:01 경제 6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경기도 의정부시에 조성될 대규모 공원 내에 주택형 중대형 아파트가 들어선다. 대림산업이 다음달 초 경기도 의정부시 신곡동 산 33-19에서 분양 예정인 e편한세상 추동공원(조감도)이다. 이 아파트는 지하 4층~지상 29층, 13개 동으로 이뤄진다. 전용면적 59~124㎡형으로 총 1250가구의 대규모 단지다. 이 단지는 국내 민간공원 조성 특례 2호 사업으로 추진된다. 민간 기업이 오랫동안 개발되지 않은 도시공원 부지 일부에 아파트를 짓고, 나머지 공간을 생태공원으로 조성해 기부채납하는 방식이다.

의정부 e편한세상 추동공원

아파트가 들어서는 의정부 추동공원은 총 71만여㎡ 규모로 입주(2019년 2월) 전에 조성된다. 공원에는 다양한 산책로와 운동 시설, 놀이터, 전망대, 야외학습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교통편도 괜찮다. 단지에서 지하철 1호선 의정부역까지 걸어서 5분 거리다. 또 의정부IC를 통해 외곽순환도로·간선도로를 이용하면 서울·수도권까지 빠르게 접근할 수 있다. 여기에 경기도 구리~포천 간 민자고속도로(2017년 6월 개통 예정)사업·GTX(수도권 광역급행철도) C노선(의정부∼군포 금정) 사업 등이 예정돼 교통이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단지 주변에는 신세계백화점, CGV, 로데오거리 등 대형 쇼핑몰이 근접해 있다. 오는 2020년까지 의정부 산곡동 일대 약 62만㎡ 부지에는 뽀로로테마파크, 신세계 프리미엄 아웃렛 등 수도권 북부지역 최대 복합문화단지를 계획 중이다.

단지 내에는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마련된다. 휘트니스센터, 실내골프연습장, 스터디룸 등 다양한 커뮤니티시설과 게스트하우스가 들어선다. 대림산업 안용헌 분양소장은 “교통은 물론 복합문화단지 등 호재가 많아 분양 전부터 신곡동 인근의 실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예상 평균 분양가는 3.3㎡당 1000만원대다. 견본주택 위치는 경기도 의정부시 호원동 313-21이다. 분양문의 031-875-1561.

김성희 기자 kim.sunghe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