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메달 기대주 레슬링 류한수…8강서 탈락

중앙일보 2016.08.16 23:53
기사 이미지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레슬링의 류한수(28·삼성생명)가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8강에서 탈락했다.

류한수는 16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2 경기장에서 열린 레슬링 남자 그레코로만형 66kg급 8강에서 아르메니아 미르간 아루튜냔에 1-2로 졌다.

류한수는 1회전 상대에 파테르를 허용한 뒤 옆굴리기로 2점을 허용했다. 2회전에서 1점을 만회하는 데 그쳐 무릎을 꿇었다

류한수는 아루튜난이 결승에 가면 패자부활전을 거쳐 동메달을 노릴 수 있다. 이로써 한국 레슬링 그레코로만형은 2016 리우올림픽을 노골드로 마쳤다. 

또 류한수는 이번 올림픽 금메달 사냥에 실패하면서 그랜드슬램(세계선수권, 아시안게임, 아시아선수권, 올림픽 금메달) 달성에 실패했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