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우 2016] 배드민턴 여자복식 장예나-이소희도 8강서 탈락

중앙일보 2016.08.16 01:07
배드민턴 남자복식 2팀이 모두 8강 문턱을 넘지 못한데 이어 여자복식 장예나(27·김천시청)-이소희(22·인천국제공항) 역시 8강에서 탈락했다.

세계랭킹 9위인 장예나-이소희조는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리우센트루 4관에서 열린 대회 여자복식 8강전에서 세계랭킹 6위 크리스티나 페데르센-카밀라 뤼테르 율(덴마크)에 1-2(26-28 21-18 21-15)로 패했다.

첫 번째 게임이 아쉬웠다. 10-4로 쾌조의 출발을 한 장예나-이소희는 17-14까지 안정적으로 리드를 유지했다.

그러나 막판 덴마크가 맹추격을 가해 20-20 듀스 상황으로 끌려들어 갔다. 2점을 선취해 게임을 끝내기가 쉽지 않았다. 결국 26-26까지 접전을 벌인 끝에 덴마크에게 2점을 잃어 첫판을 내줬다.

두 번째 게임은 달랐다. 장예나-이소희는 21-18로 덴마크를 따돌리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세 번째 게임은 3-9로 밀리면서 시작했고, 역전을 이루지 못하면서 그대로 준결승 티켓을 덴마크에 내줬다.

한편 장예나-이소희에 앞서 8강 경기를 치른 정경은(26·KGC인삼공사)-신승찬(22·삼성전기)조는 준결승에 진출했다.

정경은-신승찬은 8강전에서 세계랭킹 11위 에이피에 무스켄스-셀레나 픽(네덜란드)을 2-1(21-13 20-22 21-14)로 제압했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