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트렌드] 골프장 페어웨이를 정원 삼고, 임대수익 올리고

중앙일보 2016.08.16 00:01 라이프트렌드 6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골프장 주거시설인 골프빌리지가 임대수익을 올릴 수 있는 수익형 부동산 상품으로 각광받고 있다. 골프 인구가 늘면서 골프장을 내 집 앞마당처럼 이용할 수 있는 골프빌리지를 임대받으려는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어서다.

태안 ‘라티에라테라스 골프빌리지’ 분양

현대도시개발은 충남 태안군 태안읍 현대더링스 골프장(B코스 6번홀) 옆에 짓는 테라스형 골프빌리지 ‘라티에라테라스 골프빌리지’(조감도)를 분양 중이다. 전체 210가구 가운데 다음 달 완공될 예정인 회사 보유분 63가구가 대상이다. 63가구는 현재 대기업과 골프장에 선임대한 상태다.

이미 임대계약한 회사 보유분 63가구
라티에라테라스 골프빌리지는 태안기업도시 중심부에 자리한다. 태안국립공원의 자연 경관과 72홀 규모의 골프장 페어웨이를 조망할 수 있다.

향후 태안기업도시 완공과 함께 골프장이 108홀 규모로 확장될 예정이어서 임대수요는 늘 것으로 전망된다.

모든 가구에 테라스를 넣었다. 전용면적 68.68㎡의 더블테라스와 71.71㎡의 스카이퍼팅테라스 등 네 가지 타입이다. 분양가는 2억~2억6000만원 선이다. 1/5계좌는 4800만원(더블테라스)부터 6000만원(스카이퍼팅테라스)에 분양한다. 분양받을 경우 매년 30일 동안 모든 타입의 가구를 이용할 수 있다. 연 관리비가 없는 데다 5년간 연간 7.2%의 확정수익률로 임대료를 받을 수 있다. 계약 시 선착순으로 동·호수를 지정할 수 있다. 창립 한정 계좌로 무료숙박권 15장을 받을 수 있다.

회사 측은 또 창립 기념으로 선불카드를 한시적으로 판매한다. 700만원에 기명 2인, 1000만원에 무기명 4인이 5년간 사용할 수 있다. 선불카드를 사면 골프빌리지 연간 30일 사용권, 골프장 회원 대우 등의 혜택이 있다. 문의 02-564-5252

강태우 기자 kang.taew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