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명 항공사 본사 여자 화장실에서 ‘몰카’

중앙일보 2016.08.09 17:14
서울의 A항공사 본사 여자 화장실에서 이 회사 협력업체 직원이 몰래 여성을 촬영하다가 체포됐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B(24)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서울 강서구 공항동에 위치한 A항공사 본사 여자 화장실 내부에서 휴대전화 카메라로 한 여성을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화장실에서 몰래 누군가 지켜보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출동해 B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B씨의 휴대전화에 어떤 내용이 촬영됐는지 등을 조사해 처분 방향을 결정할 계획이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