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자배구 주장 김연경, 펜싱 구본길과 훈훈한 '셀카'

중앙일보 2016.08.06 23:28
기사 이미지

여자배구 대표팀 주장 김연경이 올림픽 선수단 기수 구본길과 다정하게 기념 촬영을 했다. [사진 구본길 인스타그램]


대한민국 여자배구 대표팀 주장 김연경(28)이 올림픽 선수단 기수를 맡은 남자 펜싱 구본길(27)과 함께 찍었다.

구본길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배구선수 김연경선수 #배구 #김연경 #키 #펜싱 #구본길 #리우 #올림픽 #브라질”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대한민국 태극기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카메라를 바라보며 환하게 웃고 있는 김연경 선수와 구본길 선수의 모습이 담겨 있다.

김연경은 6일 일본전에서 40득점을 올리며 3-1 승리를 이끌었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