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애플뮤직, 월 8900원에 한국서 서비스 개시

중앙일보 2016.08.05 12:00
기사 이미지

애플이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인 ‘애플뮤직’을 5일 오전 8시 국내에서 공식 론칭했다.

애플뮤직은 아이폰ㆍ아이패드ㆍ맥 사용자뿐만 아니라 안드로이드 기기 사용자도 이용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에서 애플뮤직 앱을 내려받으면 된다.

애플뮤직의 국내 서비스 월 사용료는 개인 멤버십의 경우 7.99달러(약 8900원), 가족 멤버십은 11.99달러(약 1만3000원)로 책정됐다.

해외 서비스 사용료보다 2~3달러 싸다. 가족 멤버십은 최대 6명이 함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서비스에 처음 가입한 사람은 3개월 동안 무료 체험을 할 수 있다.

애플뮤직은 3000만 곡 이상의 음원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6월 전세계 100여 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해 큰 인기를 끌었다.

한국 서비스는 저작권 계약 문제 등으로 늦어졌으며 국내 주요 음원 유통사업자들과 계약을 체결하지 않아 일부 국내 가수들의 음원은 제공되지 않는다.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