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운우리새끼' 허지웅·김건모·김제동 노총각 아재들의 유쾌한 일상

온라인 중앙일보 2016.07.21 08:33
기사 이미지

[사진 미운우리새끼 제공]


김건모, 김제동, 허지웅이 '미운우리새끼'를 통해 내숭 제로의 일상을 선보였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다시쓰는 육아일기-미운우리새끼’에서는 노총각 연예인 대표로 김건모, 김제동, 허지웅이 나왔다.
 
이날 방송에서 세 사람은 자신들의 숨겨진 일상을 공개했고, 이들의 엄마들은 아들의 몰랐던 모습에 당황했다.
 
김건모는 아침부터 게임에 몰두했고, 모닝소주를 들이켜 눈길을 끌었다. 이 모습을 본 김건모 엄마는 “원래 안 그러는데”라고 안타까워했다.
 
김제동 역시 싱크대에서 음식을 준비한 후 그 자리에서 곧바로 식사를 하는 모습으로 엄마의 마음을 쓰리게 했다.

허지웅은 과감한 상의 탈의로 시선을 사로잡고, 집으로 여자친구를 초대하며 엄마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미운우리새끼 제공]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