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통시장-대형마트 상생 모델 발굴한다‥경기도, 동반성장포럼 출범

중앙일보 2016.07.20 17:15
경기도내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가 상생하는 환경을 만들기 위한 포럼이 꾸려진다.

경기도 전통시장 동반성장포럼 22일 출범
경기도형 공유가치창출 모델 개발을 위한 상생협력 거버넌스
도내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 간의 동반성장 도모
도, 도의회, 동반성장연구소, 전문가, 유관기관 등으로 실무협의체 구성
22일 1차 포럼 ‘창의적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주제로 토론

경기도는 (사)동반성장연구소와 함께 오는 7월 22일 오후 2시 30분 수원 영동시장 내 영동아트홀에서 ‘경기도 전통시장 동반성장포럼’을 출범한다고 20일 밝혔다.

‘경기도 동반성장 포럼’은 도내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 간의 동반성장을 도모하고, ‘경기도형 공유가치창출(CSV) 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구축하는 일종의 상생협력 거버넌스(Governance)다.

포럼은 경기도, 경기도의회, 동반성장연구소, 전문가, 유관기관 등으로 구성된 ‘경기도 동반성장 포럼 실무협의체’를 통해 운영된다.

실무협의체는 우선 포럼에서 다룰 주제를 선정하기 위해 사전 연구·조사를 실시한다. 이후 이를 통해 도출된 안건을 주제로 포럼을 진행하게 된다. 포럼은 월별로 1회씩 총 4회에 걸쳐 열린다.

특히, 포럼은 각 주제와 관련된 지역 현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포럼 구성원들이 직접 현장의 문제를 면밀하게 살펴보고, 이를 풀어갈 수 있는 추진과제를 도출해내기 위해서다.

또, 청중과의 의사소통을 원활히 할 수 있는 설명회나 공청회의 형식을 취함으로써 현장의 문제를 잘 알고 있는 지역 관계자들의 참여를 독려하고,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할 계획이다.

이후 포럼을 통해 도출된 추진 과제를 검토해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간의 동반성장을 실질적으로 구축할 수 있는 구체적인 공유가치창출 모델을 개발, 제안하게 된다.

22일 열릴 제1차 포럼에는 양복완 경기도 행정2부지사, 정기열 경기도의회의장, 정운찬 전 국무총리(동반성장연구소 이사장), 남경순 경기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 김준현 경기도의회 경제민주화특별위원회 위원장, 박신환 경기도 경제실장,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 최극렬 수원시 상인연합회장을 비롯한 유관기관 관계자, 시장 상인 등 총 1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1차 포럼에서는 우선, 정운찬 동반성장연구소 이사장이 ‘동반성장과 한국경제’를 주제로 강연을 실시하고, 류재현 문화기획자가 이날 포럼의 주제인 ‘창의적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에 대해 발표를 실시하게 된다.

이어서 정운찬 이사장이 좌장으로 나서 포럼 주제에 대해 토론을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 패널로는 김은경 경기연구원 박사, 최극렬 수원시 상인연합회장이 나서게 되며 일반참석자들도 토론에 참여할 수 있다.

이외에도 영동시장상인 음악동아리의 ‘난타 공연’, 한신대학교 풍물패의 지신밟기 등의 다채로운 문화공연도 준비될 예정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