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대호 7경기 연속 안타…타율 0.291

중앙일보 2016.07.08 14:47
기사 이미지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7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이대호는 8일 미국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카우프먼스타디움에서 열린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원정 경기에 5번 타자·1루수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91(175타수 51안타)을 유지했다.

이대호는 0-0으로 맞선 2회 선두타자로 나서 캔자스시티 선발 투수 대니 더피의 5구째 체인지업을 공략해 중월 2루타를 때렸다. 시즌 4번째 2루타이자 지난 1일 볼티모어전부터 이어진 7경기 연속 안타 기록이다. 이후 이대호는 크리스 아이아네타의 2루수 땅볼 때 3루에 진루했고, 댄 로버슨의 중전 안타 때 홈을 밟았다. 이대호는 4회 1사 1루 상황에서는 헛스윙 삼진을 당했고, 2-0으로 달아난 6회 1사 후에는 3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8회 대타 애덤 린드와 교체되며 경기를 마쳤다.

8회까지 3-2로 앞서가던 시애틀은 캔자스시티 살바도르 페레즈 2타점 끝내기 안타를 맞고 3-4로 역전패했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