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체육회, 박태환 선발여부 CAS 결과 보고 결정

중앙일보 2016.07.08 09:58
기사 이미지

수영선수 박태환(27)

수영스타 박태환(27)의 리우 올림픽 출전 여부가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의 잠정 처분 결과에 따라 정해지게 됐다.

대한체육회는 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제4차 이사회를 열고 CAS의 잠정 처분 결과에 따라 박태환의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국가대표 선발 여부를 정하기로 했다. CAS 결과는 오늘 오후에 나올 예정이다.

박태환은 이미 지난 1일 국내 법원으로부터 국가대표 자격을 인정받았다. 박태환이 대한체육회와 대한수영연맹을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과 관련해 서울동부지법은 "대한체육회와 대한수영연맹의 올림픽 대표 선발 기준을 충족한 박태환은 리우 올림픽에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로서 참여할 자격이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대한체육회가 "CAS의 잠정 처분 결과가 나오면 결정하겠다"며 시간을 끌고 있다.

국제수영연맹(FINA)의 리우올림픽 엔트리 제출 마감 시한은 현지시간으로 8일 자정까지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