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류현진, 8일 샌디에이고전 등판…상대 선발 포머랜츠

중앙일보 2016.07.07 10:05
기사 이미지
류현진(29·LA 다저스)이 8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경기에서 복귀전을 치른다. 상대 선발은 좌완 드루 포머랜츠이다.

다저스는 8일 오전 11시10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나설 선발 매치업을 공개했다.

지난해 5월 왼 어깨 관절경 수술을 받은 류현진이 빅리그 마운드에 서는 것은 2014년 10월7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 이후 640일만이다. 류현진은 샌디에이고에 강한 모습을 보였다. 2013~2014년 샌디에이고전 5경기에 등판한 류현진은 32와3분의1이닝을 던지면서 패배없이 4승 평균자책점 0.84를 기록했다.

샌디에이고 선발 투수로 포머랜츠는 지난 2010년 드래프트 1라운드 전체 5순위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 지명됐고, 콜로라도 로키스와 오클랜드 어슬레틱스를 거쳐 현재 샌디에이고에서 뛰고 있다. 이번 시즌 16경기에 선발 등판해 7승7패 평균자책점 2.65를 기록 중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