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땅속·바닷속·하늘에서 즐기는 레포츠 천국, 팔라완

중앙일보 2016.06.28 16:14
기사 이미지
 필리핀 팔라완은 필리핀에서 마지막 남은 비경으로 불린다. 필리핀 본섬에서 서쪽으로 약 600㎞떨어져 있어 지금까지도 자연 그대로의 아름다운 비경을 간직하고 있다. 아름다운 해변은 물론 팔라완의 산악지대에는 우장한 산 뿐 아니라 폭폭, 원시 동굴 등 볼거리로 가득하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희귀한 이국적 동식물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이 바로 팔라완의 매력이다. 최근 신혼여행객들에게도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이다. 팔라완의 다양한 즐길거리를 소개한다.


 
혼다 베이 호핑 투어
 
기사 이미지기사 이미지기사 이미지


혼다 베이는 팔라완의 주도인 푸레르토 프린세사에서 차로 30분 정도 떨어진 항구도시이다. 혼다 베이 호핑투어(Honda Bay Island Hopping)는 파도가 잔잔한 혼다만의 섬을 방카라는 필리핀 전통배를 타고 돌아다니면서 해양스포츠를 즐기는 것을 말한다. 사람들로 북적이지 않는 판단섬과 같은 방갈로에 앉아서 편안하게 쉬다가 지겨우면 스노클링 장비를 갖고 아니면 그냥 맨몸으로 바다로 뛰어들면 된다. 아름다운 색깔을 자랑하는 다양한 열대어와 노닐다 보면 천국이 따로 없음을 느낀다. 
 
 
별빛·불빛 만발하는 이와힉 반딧불이 투어
푸에르토 프린세사에서 경험할 수 있는 이색적인 투어가 바로 이와힉 반딧불이 투어(Iwahig firefly watching)이다. 2인승 배를 타고 칠흙같은 어두운 강을 따라 가다 손으로 물살을 일으키면 물속에서 빛을 발하는 플랑크톤이 반짝반짝 거린다. 영화 '라이프 오브 파이'에서도 나온 그 장명이다. 또 맹글로브 나무들 사이로 반딧불이(개똥벌레)들이 옹기종기 모여 밤을 밝히는 모습도 정겹다. 또 무공해 하늘에는 수많은 별들이 반짝인다.   

 

우공 동굴 탐험과 짚 라인 체험
팔라완에서만 체험 할 수 있는 이색적이 동굴 탐험 코스가 바로 우공 동굴 탐험(Ugong Rock cave spelunking)이다. 석회암으로  된 동굴이 지각변동으로 지표면으로 뚫고 나온 것이 우공 동굴이다. 동굴 탐험은 헬밋을 쓰고 장갑을 끼어야만 가능하다. 동굴-엄격히 말하면 하늘이 보이기에 동굴은 아니다-내부를 40여분간 탐험하면 산 꼭대기에 도달해 멋진 경치를 감상할 수 있다. 정상에서 한 번에 내려오는 스릴을 즐기고 싶으면 짚라인을 이용하면 된다. 대부분 업드려서 타는 슈퍼맨 형 짚라인을 이용한다. 30초 정도 하늘을 날다(?) 땅에 도착한다. 동굴 탐험 비용은 어른 한 명 기준 약 250 페소(7000원)이며 짚라인은 200 페소(6500 원)이다. 

 

악어농장으로 불리는 야생 동물 보호센터
해외 관광객들에게 '악어농장'으로 알려진 이곳의 이름은 '팔라완 야생 동물 구조 및 보호 센터(Palawan Wildlife Rescue and Conservation Center)'이다. 현재 필리핀에서 악어들은 멸종 위기에 처해있어 이 센터에서는 악어의 보호 및 종류를 증가시키기 위한 연구를 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악어뿐 아니라 멸종 위기에 처한 타조, 베어캣도 연구한다. 입장료는 한 사람당 40페소(약 1000원)이며 악어새끼들과의 기념사진 촬영은 35페소(약 800원)이다.

 

미트라 목장과 베이커스 힐
'바람의 언덕'이라고도 불리는 미트라 목장(Mitra's Ranch)은 필리핀의 하원의원인 라몬 미트라 가족의 별장이다. 이 곳에서는 넓은 들판과 함께 푸에르토 프린세사 시를 한눈에 볼 수가 있어 데이트 코스로 유명하다. 입장료는 무료이다. 인근의 베이커스 힐(Baker's Hill)은 처음에는 작은 규모의 빵집으로 시작해 현재는 대규모 식당에 버금가는 베이커리를 운영하고 있다. 갓 구운 필리핀 전통 빵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어 현지인들 뿐 아니라 해외 관광객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더불어 곳곳에 다양한 포토존이 있어 추억거리가 될만한 사진 촬영도 가능하다.

 

베이워크 파크
푸에르토 푸린세사 국제공항에서 서쪽으로 약 10분 거리에 위치한 베이워크 파크(Baywalk Park)는 팔라완에서 최고의 석양 및 노을을 감상 할 수 있는 장소이다. 탁 트인 바다 풍경은 한강 둔치 공원을 연상케 하며 많은 현지인들이 산책 또는 자전거를 타기 위해 찾는다. 특히 주위에 카페, 바, 식당들이 있어 식사를 하며 멋진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이다.



이석희 기자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