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국을 무대로 필로폰 유통시킨 일당 등 검거

중앙일보 2016.06.23 15:37
전국을 무대로 필로폰을 판매한 일당과 투약자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대전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23일 필로폰을 유통하거나 투약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고모(56)씨 등 19명을 구속하고 권모(41)씨 등 11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고씨 등은 지난해 11월부터 최근까지 해외에서 밀반입된 필로폰을 싼값에 사들인 뒤 중간 판매책에게 넘기는 수법으로 필로폰을 전국에 유통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경찰 추적을 피하기 위해 아는 사람을 직접 만나 필로폰을 거래했다. 지난해 11월 대전의 한 모텔에서 필로폰 투약자를 검거한 경찰은 유통책 추적에 나서 지난 4~5월 경기도 안산 등에서 고씨 등을 검거했다. 경찰은 고씨 등에게서 필로폰 64.49g(시가 2억1500만원 상당)을 압수했다. 이는 2150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물량이다.

대전=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