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모비딕' 양세형, 예능 대세 언급에 겸양 "대세보다는 즐기면서 일하는게 중요"

온라인 중앙일보 2016.06.20 17:44
기사 이미지

[사진 일간스포츠]

‘모비딕’ 양세형이 '예능 대세'로서의 근황을 언급했다.

20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는 SBS 모바일 콘텐츠 브랜드 ‘모비딕’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모비딕’을 총괄하고 있는 박재용CP와 방송인 홍석천, 개그맨 양세형, 조세호, 이용진, 남창희 등이 참석했다.

이날 양세형은 “최근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는 질문에 “대세, 대세 그렇게 말씀해주시는데 그런 것은 없는 것 같다”며“잠깐 나오는 재미있는 그림들 때문에 좋아해주시는 것 같다. 곧 원점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또한 양세형은 “대세에 신경쓰는 것 보다는 즐기면서 일하자는 생각이기 때문에 주변의 신경을 쓰지 않고 지내고 싶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조세호는 "양세형의 콘텐츠를 보면 나라면 못 하는 것들을 가능하게 하는 부분이 있다. 후배 동생이지만 거침없는 자신감은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을 수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양세형이 사회 저명인사들과 5분 남짓 진행하는 인터뷰인 '양세형의 숏터뷰'는 20일 처음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첫 손님으로는 20대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섭외됐다.‘양세형의 숏터뷰’는 매주 목요일 오후 5시 SNS와 네이버TV캐스트 등에서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