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S칼텍스 부두 배관서 경유 유출

중앙일보 2016.06.20 11:24
전남 여수 국가산업단지 내 GS칼텍스에서 경유가 유출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0일 여수시와 GS칼텍스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전 11시쯤 여수시 중흥동 GS칼텍스 제품1부두 연결 배관에서 기름이 유출되고 있는 것을 인근 공장 직원이 발견했다.

신고를 접수한 GS칼텍스 측은 긴급 방제작업에 나섰다. 방제 차량을 동원해 기름을 수거하고 흡착포로 남은 기름을 흡수했다. GS칼텍스 측은 "배관에서 발생한 새끼 손가락 크기의 구멍을 통해 경유 5만4100ℓ가 유출됐으며 이 중 5만3400ℓ를 회수했다"고 밝혔다.

사고가 난 배관은 GS칼텍스의 경유 저장 탱크와 제품1부두에 정박 중인 유류 수출용 선박을 연결하는 중간 지점에 설치돼 있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사고 사실을 파악한 직후 유관기관에 신고를 하고 곧바로 방제작업을 벌여 대부분의 기름을 회수했다"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여수=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