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민수, 윤빛가람에 '욕설 메시지' 논란…"중국 토종인줄 알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6.06.17 13:56
기사 이미지

[사진 윤빛가람 인스타그램]

축구선수 윤빛가람이 공개한 배우 김민수의 욕설 메시지가 논란이 되고 있다.
 
윤빛가람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 글은 최근 '우리집 꿀단지'라는 드라마에 나온 연기자 김민수라는 사람의 글입니다. 여러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메시지 내용을 캡처한 이 사진에는 “조선족들이랑 공놀이 열심히 해” “생긴 건 때놈같이 생겨가지고” 등 윤빛가람과 그가 속한 옌볜 푸더팀을 강도높게 조롱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논란이 되자 윤빛가람은 "어느 선수든 누구하나 자기 팀 자기 팬들 욕하는데 기분 좋은 사람 없습니다"라며 "다른 의도 없습니다 제 팬들 욕하는 게 싫었을 뿐. 저라고 기분 좋을리가 있나요. 잘못 된건 바로 잡아야 된다고 생각했을 뿐입니다"라고 밝히며 해당 글을 삭제했다.

한편 현재 김민수의 인스타그램 계정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윤빛가람 인스타그램]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