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회의원 연봉 얼마 받을까

중앙일보 2016.06.15 14:32
기사 이미지

자료: 국회도서관『국회의원직 한눈에 보기』


국회의원은 1년에 얼마를 벌까. 총 연봉은 1억3796만1920원이다. 이 금액 안엔 급식비(월 13만원) 명목으로 지급되는 돈도 있다. 설날·추석에 받는 명절휴가비도 연봉에 포함돼있다. 국회도서관은 『국회의원직 한눈에 보기』 책을 통해 이같은 내용을 15일 발표했다.

 
기사 이미지

자료: 국회도서관『국회의원직 한눈에 보기』


의원은 연봉 외에도 '지원 경비'라는 명목으로 추가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사무실운영비(50만원)·차량유지비(35만8000원)·차량유류대(110만원)는 매월 15일 꼬박꼬박 지급되고, 정책자료발간비·정책개발비·택시비·사무용품비는 일정 한도 안에서 신청한 금액을 받을 수 있다. 수도·전기·난방 등 공공요금도 매월 95만원씩 나온다. 그렇게 받는 지원경비는 연간 9251만원에 이른다. 이처럼 연봉과 지원경비를 모두 더한 금액은 의원 1인당 연 2억3048만원이다.

 
기사 이미지

자료: 국회도서관『국회의원직 한눈에 보기』


연봉만 놓고 봤을 때 한국 의원들은 미국보다는 적지만 영국보다 많은 돈을 받는다. 미국 상·하원 의원 연봉은 17만4000달러(2억280만원)다. 2009년부터 동결돼있는 금액이지만 한국보다 47% 높다. 반면 영국 하원의원의 연간 급여는 7만4962파운드(1억2600만원)로 한국보다 적다. 1인당 국민소득은 미국(5만5200달러)·영국(4만3400달러)·한국(2만7000달러) 순이다. 프랑스(1억1920만원)도 한국보다 의원 연봉이 적고, 일본은 1억6700만원으로 다소 많다.

 
기사 이미지

자료: 국회도서관『국회의원직 한눈에 보기』


영국·프랑스보다 많은 돈을 받고 있지만 '넉넉하다'고 말하는 의원은 찾기 어렵다. 18대 의원(2008~2012)을 지낸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해 9월 JTBC '썰전'에 나와 “지역구 사무실 임대료에 직원들 월급 줘야 하고 생활비도 써야 하니 당연히 의원 월급 통장은 펑크가 날 수밖에 없다”며 “나도 의원 시절 매달 1500만원 씩 빚지고 살았다”고 말했다.

최선욱 기자 isotop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