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국 ISIS "북한 핵무기 최근 18개월사이 4~6개 늘려'

중앙일보 2016.06.15 07:56

북한이 최근 18개월 동안 4~6개의 핵무기를 더 늘렸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미국 워싱턴의 과학국제안보연구소(ISIS)는 14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이같은 내용의 '영변 핵기지의 플루토늄, 트리티움, 고농축우라늄'이란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북한은 지난 18개월간 보유 핵무기수를 늘려 총 13~21개를 가지고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ISIS는 2014년 말 기준으로 북한에서 보유하고 있을 핵무기 수를 10-16개로 제시한 바있다. ISIS는 북한이 생산한 무기급 우라늄과 폐연료봉에서 추출한 플루토늄을 근거로 북한의 보유 핵무기를 추정하고 있다.

이번 보고서에는 북한에서 가동 중인 것으로 추정되는 제2우라늄 농축시설에서 추가로 생산될 가능성이 있는 고농축 우라늄은 고려하지 않았다. 지난 13일 스웨덴 스톡홀름 국제평화연구소(SIPRI)는 세계 핵군축 연차보고서에서 북한이 보유하고 있는 핵무기를 10기로 추정했다.

장주영 기자 jang.joo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