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고] ‘칠삭둥이 한명회’ 배우 정진 별세

중앙일보 2016.06.03 01:06 종합 23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칠삭둥이 한명회’로 이름난 배우 정진(본명 정수황·사진)씨가 2일 별세했다. 75세.

고인은 동국대 연극영화과 출신으로 1960년대 말부터 연극무대에서 활동했다. 79년 TBC 공채 연기자를 거쳐 84년 MBC 드라마 ‘조선왕조 5백년-설중매’에서 노회한 권력자 한명회를 연기해 명성을 얻었다. 이 드라마로 85년 백상예술대상 인기상을 받았다. 이후 연극은 물론 ‘장사의 꿈’ 등의 영화와 드라마 ‘제4공화국’ ‘태조왕건’ 등 에서 개성 강한 연기를 펼쳤다. 고인은 지난해 9월 담낭암 진단 뒤에도 1인극 ‘일요일의 마네킹’을 준비해 왔다. 유족은 부인과 1남 1녀. 빈소 서울아산병원. 발인 4일.

이후남 기자 hoona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