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해양레저도시의 랜드마크 주거지

중앙일보 2016.06.03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3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한화건설은 전남 여수시 웅천택지지구 관광휴양상업 3단지 C4-2, 3블록에 아파트·오피스텔 복합단지인 여수 웅천 꿈에그린(조감도)을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29층 15개 동, 전용면적 75∼134㎡ 1969가구(오피스텔 포함)의 매머드급 단지다.

여수 웅천 꿈에그린

아파트는 주택형별로 75㎡ 487가구, 84㎡ 855가구, 100㎡ 384가구, 110㎡ 52가구, 130~134㎡ 3가구(펜트하우스)다. 오피스텔은 28~65㎡ 38실, 84㎡ 150실로 이뤄지며 일부 호실에 테라스 설계가 적용된다. 단지 앞뒤로 마리나항 요트계류장과 웅천공원이 있어 바다와 공원을 조망할 수 있다.

여수 웅천 꿈에그린이 들어서는 웅천지구(280만㎡)는 주거와 상업·문화·공원·마리나 시설이 어우러진 해양레저도시로 개발 중이다. 호텔·종합병원·휴양시설·친수공간·에듀파크·이순신도서관 등이 들어선다.

중앙에는 여의도공원의 1.5배 크기의 웅천공원이 조성돼 있다. KTX여수엑스포역, 여천시외버스터미널, 여수~순천간 자동차 전용도로, 여수~광양을 잇는 이순신대교 등의 이용이 편하다. 웅천지구와 소호동을 잇는 해상교량 건설도 추진되고 있다. 주변에 초교 2곳, 유치원·중·고교 각 1곳씩 부지가 마련돼 있다. 분양홍보관은 여수 문수동 805-14에 있다. 견본주택은 이달 말 사업지 인근에 문 연다.

문의 1522-4800

박정식 기자 park.jeongsi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