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나도 이제 어른”

중앙일보 2016.05.17 01:48 종합 19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제44회 성년의 날인 16일 서울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전통 성년례가 재현됐다. 올해 만 19세가 되는 1997년생 남녀 100여 명이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성년례는 고천의식에 이어 성년자 결의, 가례, 초례, 수훈례 순으로 진행됐다. 한 여성이 족두리를 쓴 머리를 매만지고 있다.

신인섭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