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보] '엑스맨:아포칼립스' 돌연변이 배우, 여신이었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6.05.10 10:57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지난 9일(현지시각) 영화 ‘엑스맨: 아포칼립스’의 런던 시사회가 열렸다. 제임스 맥어보이, 오스카 아이삭, 올리비아 문 등 주·조연들이 출동했지만 단연 눈에 띄는 주인공은 미스틱 역을 맡은 제니퍼 로렌스였다. 제니퍼 로렌스는 우아한 화이트 홀터넥 드레스를 시선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AP=뉴시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