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드뉴스] 창경원 다음으로 동물이 많던 이곳

온라인 중앙일보 2016.05.05 11:08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Our History 페이스북에 잠깐 오셔서 '좋아요'를 꾸욱 눌러주세요![STORY O]  동춘서커스/ 창경원 다음으로 동물이 많던 이곳?

#1
1960~70년대 아이들이
어린이날에 가장 가고 싶었던 곳은?
사진설명/x

#2
저글링, 공중묘기, 동물 쇼 등
신기한 볼거리로 가득한 서커스 공연장!
사진설명/ 서커스 공연장

#3
1960~70년대 서커스단이 찾은 동네는 난리가 났는데..
천막 공연장의 '개구멍'으로 몰래 들어가는 건 기본.
서커스단을 따라다니겠다며 가출하는 아이들도 있었다는데
사진설명/ 서커스 공연장

#4
1970년 초반 18개 이상의 서커스단이 전국을 돌았고
만주 원정 공연까지 할 정도로 인기였던 서커스
사진설명/ 서커스 공연장

#5
그 중 1925년 창단된 ‘동춘서커스단’는
곡예부터 광대, 동물, 가수까지 출연하던 종합예술극단
사진설명/ 동춘서커스 단원들

#6
동춘서커스는 한 때 소속 단원이 250여명이 넘을 정도로 호황
‘창경원’ 다음으로 ‘동춘’에 동물이 많다는 소문도~
사진설명/ 인기 많던 시절의 동춘서커스

#7
코미디언 배삼룡, 남철, 남성남
가수 정훈희 등 수많은 스타들이
이곳을 거쳐 TV, 영화로 진출
사진설명/ 1975년 3월 10일, 가수 정훈희

#8
이주일과 서영춘 등 한 시대를 풍미한 원로배우의 활동 무대이기도
사진설명/ 1980년 10월 2일, 이주일

#9
하지만 TV보급이 늘면서 내리막길을 걷게된 서커스
동춘서커스 단원은 현재 40명 수준. 그나마 중국인들이 대부분이라는데
사진설명/ 2007년 7월 19일, 텅 빈 동춘서커스 공연장

#10
2000년대 ‘태양의 서커스-퀴담’ 등 외국 서커스가 성공하자
"동춘서커스는 추억에 갇혀있는 서커스단”이라는 비판도 받아
사진설명/ 태양의 서커스 공연장면

#11
2003년 태풍에 천막과 장비를 잃고
2009년 신종플루로 관객 수가 급감하는 악재까지
사진설명/ 2009년 12월 2일, 텅 빈 관객석

#12
재정난을 이기지 못하고 결국 2009년 해체를 선언했지만
‘동춘서커스 살리기 서명운동’이 벌어지며 가까스로 회생
사진설명/ 2009년 12월 10일, 해체 위기 맞았던 동춘서커스단의 공연

#13
동춘서커스도 한국판 ‘태양의 서커스’를 만들기 위해
고전문학과 공연을 결합시킨 작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사진설명/ 동춘 서커스단의 공연 모습

#14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유일한 공연”
서커스에 대한 자부심으로 50년간 단장을 맡고 있는 박세환 대표
사진설명/ 1998년 7월 16일, 박세환 대표

#15
9년 뒤면 100살이 되는 동춘서커스단,
제2의 전성기를 맞을 수 있을까요?
사진설명/ 2009년 12월 2일, 동춘 서커스 공연 모습

Our History,아워 히스토리,카드뉴스,어린이날,어린이날 가볼만한곳,어린이날 추천장소,어린이날 행사,어린이 대공원,봄소풍,산수유축제,남산,여의도 국회의원 동산,수건 돌리기,김밥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