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이킴 어쩌다··· 문자 주고받다 '성관계 30회 주세요'

온라인 중앙일보 2016.05.03 15:32
기사 이미지

[사진 로이킴 인스타그램]

가수 로이킴이 자신이 저지른 문자메시지 실수를 공개했다.

지난달 25일 로이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문자메시지 캡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로이킴은 우버택시(운전기사와 승객을 모바일 앱을 통해 중계하는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운전기사와 문자메시지를 나누고 있다.

우버택시 기사가 먼저 "Hi your uber ride is here(안녕하세요. 우버 택시가 도착했습니다)"라고 보내자 로이킴은 오타를 내는 바람에 "Yup give me 30 sex(넵 제게 30번의 성관계를 주세요)"라고 답했다.

하지만 로이킴은 "oops"를 보낸 뒤 바로 자신의 실수를 깨닫고 "sec(초)"라고 정정해 "give me 30sec(30초만 기다려주세요)"라는 의사를 전달했다.
 
이러한 로이킴의 실수는 스마트폰 키패드에서 'c'를 눌러야 하는 상황에 그가 키패드 상에서 'c' 바로 옆에 위치한 'x'를 잘못 눌러 일어난 것으로 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실수도 섹시하다" "웃음을 멈출 수가 없다" "너무 귀여워" 라는 반응을 보이며 즐거워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로이킴 인스타그램]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