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웃도어] 산책·운동할 때도 스타일 놓치지 않는다

중앙일보 2016.04.22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2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아이더 맥시멀 1.0 워킹화는 발의 비틀림을 방지해주며 서스파인 보드를 신발 밑창에 삽입해 발의 피로도가 적다. 맥시멀 1.0 워킹화를 신은 아이더 모델 이민호. [사진 아이더]

봄이라고 마냥 따뜻한 건 아니다. 아직은 가벼운 봄비가 지나가고, 찬바람이 남아 있다. 이런 날씨에 대비하면서 세련된 스타일링으로 패션 센스를 드러내고 싶은 이들에게 아이더가 몇 가지 커플 ‘잇템’을 제안했다.

아이더

아이더의 레이터(RATER) 재킷은 간절기 시즌에 가벼운 산책·나들이·운동 시 편안한 착용감과 세련된 디자인을 선보일 수 있는 아이템이다. 전체적으로 신축성이 우수한 스트레치 소재를 적용했다. 나일론 소재를 사용해 내구성이 우수하다.

야외 활동으로 인한 체내 땀을 빠르게 배출하고 공기 순환을 돕는 벤틸레이션 기능을 적용해 통풍이 원활하다. 재킷 상단 부분은 전체적으로 은은한 프린트로 심플하고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핏을 선사하며 감각적인 패션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하다. 모노톤 색상에 스카이·옐로 등 화사한 색을 매치했다. 집업 재킷 디자인으로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했다. 색상은 남성용이 그레이·아쿠아 2종, 여성용이 화이트·아쿠아. 가격은 13만원.

커플 워킹화로는 아이더 ‘맥시멀 1.0’ 워킹화를 추천한다. 아이더 맥시멀 1.0 워킹화는 통기성과 쿠셔닝을 자랑한다. 아이더 관계자는 “아웃도어 신발 제작 기술로 쌓아온 아이더만의 노하우와 신발 밑창을 개방형 구조로 설계한 고어텍스 서라운드 기술을 접목, 전 방향에서 발의 열과 습기를 신속하게 외부로 배출해줘 어떤 환경과 날씨에도 쾌적한 아웃도어 활동을 돕는다”고 설명했다.

이 워킹화는 특히 발의 비틀림을 방지해주며 반발탄성력을 극대화시킨 서스파인 보드(SUS-PINE BOARD)를 신발 밑창에 삽입했다. 장시간 워킹에도 발의 피로도가 적은 것이 특징이다. 접지력이 뛰어난 에프엑스그립(FXGRIP)창을 적용해 발의 안정성도 높였다. 가벼운 무게로 활동의 편안함을 더했다. 다이얼로 간편하게 신발끈을 조절할 수 있는 보아 시스템을 적용해 신고 벗는 것도 편리하다.

아이더 맥시멀 1.0은 절제된 디자인과 세련된 색상으로 자연스러운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아이더 관계자는 “직관적인 디자인, 톤 다운된 컬러의 조화로 꾸미지 않은 듯 심플하면서도 특별한 패션 연출을 돕는다”면서 “자신만의 개성을 중시하는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해 다양한 색상으로 선보였다”고 전했다. 남녀 공용은 다크차콜·블랙·라임 3가지 색상이 있다. 남성용은 네이비·블루·라이트그레이, 여성용은 펄 한 가지 색상이 있다. 가격 24만9000원.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eider.co.kr)와 전화(1644-7781) 문의를 통해 알 수 있다.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