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민정 아나운서 ‘9시 뉴스 송중기’에 관심 첫만남 “어서오세요”반색

온라인 중앙일보 2016.03.31 17:59
기사 이미지

김민정 아나운서 ‘9시 뉴스 송중기’


김민정 아나운서 ‘9시 뉴스 송중기’에 관심 첫만남 “어서오세요”반색

‘태양의 후예’송중기가 이번에는 ‘9시 뉴스 송중기’에 출연한 가운데 김민정 아나운서가 화제다.

지난 30일 방영된 ‘KBS 9시 뉴스’에서는 ‘태양의 후예’로 한류스타 대열에 합류한 송중기가 특별 출연했다.

황상무 앵커와 김민정 아나운서는 ‘태양의 후예’ 이후 달라진 한류스타로서의 위상을 언급하며 송중기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김민정 아나운서는 인터뷰 내내 송중기를 흐뭇한 표정으로 지켜봤다. 또 송중기와의 첫 만남에서 “어서오세요”라며 반색해 팬심을 드러냈다.

김민정 아나운서는 “대학 시절 교내 방송 아나운서였죠”라고 질문했고 이에 송중기는 “그랬다. 아나운서는 못 됐지만 유명 아나운서, 앵커 분과 만나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답했다.

‘9시 뉴스 송중기’에서 또 “송혜교와 김지원 중 어떤 캐릭터가 좋나?”라는 대답에 송중기는 “9시 뉴스에서 이런 질문을 받을 줄 몰랐다”고 말하며 웃었다.

이어 송중기는 “아무래도 강모연과 로맨스를 하고 있어서…”라며 “이렇게 얘기 안 하면 삐지겠죠?”라고 덧붙였다.

이어 ‘9시 뉴스 송중기’는‘세계적 한류 스타 반열에 올랐다’는 앵커의 말에 “저에게 그렇게까지 수식어가 붙어도 되는지 잘 모르겠다”면서도 “요즘 행복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