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19회 토목의 날' 기념식 개최…'올해의 토목구조물'에 울산대교 선정

온라인 중앙일보 2016.03.30 20:06
  대한토목학회는 30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제19회 토목의 날’ 행사를 열고 토목산업 발전에 기여한 개인과 기업에 시상했다. 토목대상은 포스코건설(건설)과 세광종합기술단(설계)이 각각 수상했다. 올해의 토목구조물에는 현대건설이 만든 울산대교가 선정돼 대상을 받았고, GS건설이 시공한 송도4교와 SK건설이 만든 세종시 아람찬교가 금상을 수상했다. 올해 신설된 국제협력상은 국내 건설업계의 이란 진출을 지원한 공로로 하산 타헤리안 주한 이란대사가 수상했다. 이날 행사에는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과 오영호 한국공학한림원장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