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민패 커플' 송민서-기욤 패트리 결별… "친한 오빠·동생으로 지낼 것"

온라인 중앙일보 2016.03.30 09:40
기사 이미지

[사진 JTBC `님과함께2-최고의 사랑` 캡처]

기욤 패트리(34)와 배우 송민서(33)가 결별했다. 

30일 일간스포츠에서 보도한 바에 따르면, 기욤 패트리의 소속사 드라마하우스앤드제이컨텐츠 허브의 관계자는 30일 오전  "기욤 패트리와 송민서가 최근 결별했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이어서 "둘 사이에 특별한 문제가 있었던 건 아니다. "라며 "송민서는 중국에서, 기욤 패트리는 한국에서 각자 활동에 집중하다 보니 사이가 소원해졌다"면서 "이별은 했지만 서로 연락하면서 친한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고 있다. 서로 잘 되길 응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기욤 패트리와 송민서는 지난해 여름부터 교제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에 가상 부부 '민패 커플'로 출연하면서 다정한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기욤 패트리는 스타크래프트 게이머 출신 방송인이며, 현재는 JTBC '비정상회담'에 캐나다 대표로 출연하고 있다. 송민서는 과거 송지현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다. 광고와 드라마를 통해 브라운관에서 활동 중이며, SBS '시크릿가든' 현빈의 맞선녀로 이름을 알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님과함께2-최고의 사랑'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