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부 "브뤼셀 테러, 확인된 한국인 피해 아직 없어"

중앙일보 2016.03.23 14:39
 
22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발생한 연쇄 테러와 관련, 아직까지 확인된 한국인 피해는 없다고 외교부 당국자가 23일 밝혔다.

이 당국자는 “우리 시간 오늘 낮 12시 기준으로 우리 국민 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는 주벨기에 대사관이 벨기에 관계당국 접촉, 한인회 등 비상연락망 가동 등을 통해 파악한 결과다. 대사관 직원들은 사상자가 후송된 병원도 직접 방문해 확인중이다. 대사관 측은 긴급대책반을 구성해 가동하고 있다.
기사 이미지
또다른 당국자는 “벨기에 당국에서 사상자의 신원과 국적을 파악해 해당 국가에 알려주고 있는데, 아직까지 한국인 피해자가 있다는 소식은 듣지 못했다”고 말했다.

유지혜 기자 wisepe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